동부화재 Home Loan

동종업계 조건과

비교후 선택하세요

NOW NEWS

전세자금대출이 금융회사 가계대출 경쟁의 새로운 도구로 떠오른 가운데 시중은행에 이어 제2금융권까지 대출 전선에 뛰어들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특히 그동안 상대적으로 조용하던 대형 보험사들이 전세자금대출 시장에 본격적으로 뛰어들면서 다른 중소형 보험사들까지 채비를 갖추고 있다. 최근 전세가격 급등으로 대출 수요가 늘어나자 그간 개점 휴업 상태에 가까웠던 전세자금대출 상품을 보험사들이 주목하기 시작한 것이다.

 

올 초만 해도 대출 잔액이 450억원이던 삼성생명은 지난 7월 말 1,100억원으로 덩치를 불렸다. 섬성화재도 7월까지 대출 순증 규모를 527억원까지 늘렸다. 이는 지난해 전체 순증 규모(120억)의 4.3배에 달한다. 같은 기간 동부화재와 LIG손보의 대출 순증 규모도 각각 469억원과 390억원을 기록했고 교보생명도 383억원이 늘었다.

 

전세자금대출 시장은 그간 은행의 텃밭이나 진배없었다. 하지만 보험사의 전세자금대출은 입주용뿐만 아니라 생활자금 용도로도 가능하다. 이 때문에 입주 무렵이 아니라 전세기간이 아직 1년 이상 남은 상태에서도 전세자금 용도로 돈을 빌릴 수 있다. 신용대출보다 금리가 더 낮아 고객으로서는 나은 대안이 될 수 있다.

 

한 대형 손보사 관계자는 "보험사 대출 금리가 은행보다 0.2%포인트에서 0.5%포인트가량 더 높은 데다 보증 한도 등 은행 자금 대출 조건도 이전보다 완화돼 대출 고객이 은행권으로 역류하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며 "시장 진입 업체가 늘어났지만 시장 파이가 커지기보단 한정된 파이를 놓고 쟁탈전만 가열될 수 있다"고 전했다.

 

기사발췌: 서울경제

개인정보처리 방침
 

아래 상담 신청툴에 제공되는 이름, e메일, 전화번호는 상담을 위한 본인 확인 용도로만 사용되며, 사용 즉시 폐기처분 합니다.

Current Profile
 

이름 : 조승환

전화 : 010-6744-5263

소속 : 동부화재 융자부

주소 : 서울 중구 청파로 450, 2층

         중림동 신흥빌딩

대출상담사 등록번호 : 제1402-G4910

News

동부화재해상보험(주) 100-858 서울시 중구 청파로 450 2층(중림동 신흥빌딩)

© 2014 by Name of Marketing Solution. Proudly created with moneyamoneya

  • Twitter Metallic
  • s-facebook
This site was designed with the
.com
website builder. Create your website today.
Start Now